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정성학 북부경찰서장이 북구지역 아동보호시설인
무지개 공동생활가정을 방문해 위문 성금을 전달했습니다.

정성학 서장은 경찰서 직원들이 직접 모은 장난감과
위문금을 전달하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웃음을 잃지 않는 아이들을 격려했습니다.

무지개 공동생활가정은
가정이 해체되거나 양육 환경이 어려운 아동들이
성인이 될 때까지 생활하는 곳입니다.
티브로드 부산뉴스 김윤정(yjkim@tbroad.com) 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