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김대우기자]

[앵커멘트]
서울에 있는 신정차량기지를 인천으로 옮겨서
2호선을 인천까지 연장하겠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지지부진한 수도권 서부지역 광역철도의
대안이 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보도에 김대우 기잡니다.

[기사내용]
인천 청라지구입니다.
양천구에 있는 신정차량기지를
이곳 주변 옮기겠다는 주장이 나온 건 이달 초.
인천 남동구갑이 지역구인
박남춘 국회의원이 한 말입니다.

(당초 원종~홍대 전철의 차량기지로 쓰려고 했던
신정차량기지를 청라로 옮겨 2호선을 인천까지
연장하는 한편 복선화하겠다는 건데,
기존 원종~홍대 전철 노선을 포함하고 있어
수도권 서부지역 광역철도를 지을 필요가
없어집니다.)

박남춘 / 국회의원
(인천 청라에서 원종, 화곡, 홍대입구까지
연결하고 화곡역과 까치산, 신도림을 연결해
인천과 서울 지하철 2호선을
직접 잇겠다는 것입니다.)

이 같은 2호선 인천 연장은
빠르고 안정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수 있고
사업성도 높을 것이라는 분석입니다.

무엇보다 차량기지 문제가 해결되는 만큼
수도권 서부지역 광역철도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한정애 / 국회의원
(비용 대 편익의 분석(B/C)이
1.0을 훨씬 상회하는 결과를 초래할 것은
분명함과 동시에, 이것은 민자가 아닌
국가 예산으로 추진하게 됩니다.
그렇게 되면 굉장히 빨리
이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기 때문에...)

2호선 연장에 필요한 예산은
2조 6천억 원 정도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현 신정차량기지를 이전하면
8천억 원 정도 개발이익을 볼 것으로
예측되고 있어,
비용적인 문제도 크지 않을 것이란 분석입니다.

김대우 기자 / dwkim@tbroad.com
(원종~홍대 전절의 발목을 잡은 신정차량기지의
인천 청라 이전안.
답보상태에 놓여 있는
수도권 서부지역 광역철도 건설의
기대감을 키우고 있습니다.
티브로드 뉴스 김대우 입니다.)

<촬영/편집 - 김웅수 기자>

제보 : snews@tbroad.com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