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강혜진기자]

[기사내용]
서울시가 신천지 사단법인 설립허가를
취소한다고 밝혔습니다.

(자료화면)

서울시는 신천지 법인이 공익을 해하고
허가 조건을 위반했다고 판단해 설립허가를
취소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에도 신천지가 신도 명단과
시설 현황을 늦게 제출했고
일부 허위 문서를 제출해
방역활동에 혼선을 불러왔다며
해당 법인에 취소 관련 청문을 통지했습니다.

(편집- 김수영 기자)

제보 : snews@tbroad.com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