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이재원기자]
[앵커멘트]
중구 내년 예산이 3천961억 원으로 확정됐습니다.구는 남소영길 물길조성 사업 등
1동1명소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입니다.
이재원 기잡니다.
[기사내용]
중구의 내년 예산은 총 3천961억 원.지난해보다 81억 원 증가한 금액입니다.
이는 국ㆍ시비 보조금 104억 원이 증가했기 때문인데 구 매칭 예산을 빼면 실제 가용 재원은 71억 원 감소한 것입니다.
빠듯한 살림이 예고되고 있는 가운데 중구는 내년에 핵심사업 중 하나인 1동1명소사업에 치중할 예정입니다.1동1명소 사업에만 308억 원의 예산이 투입됩니다.
명소화 사업을 통해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한다는 전략입니다.
최창식 중구청장
(실제 가용 재원은 지난해보다도 감소해 빠듯한 살림을 해야 하지만 명소화를 통해...)
우선 장충동 일대인 남소영길에 복개천으로 숨어있던 물길을 다시 조성한다는 계획입니다.
이에 13억 원과 함께 일대 지중화 사업에 8억 원이 추가로 배정됐습니다.
다산동 일대인 성곽예술문화거리 조성 사업에는 주차장 건립 보상비와 지중화 등에 43억 원이 투입됩니다.전통시장에 대한 지원에도 박차를 가합니다.
전통시장 현대화 사업과 특성화 사업에 36억 원의 재원이 들어갑니다.
구민이 직접 발굴한 주민참여예산은 범죄예방을 위한 CCTV 설치 등 총 4개 사업에 9천만 원의 예산이 반영됐습니다.티브로드 뉴스 이재원입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