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김진중기자]
오늘(17일) 새벽 2시쯤동대문구 장안동의 한 자전거 점포에서 불이나 30여 분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주민 6명이 급히 대피했고, 점포 안에 있던 자전거와 에어컨 등이 불에 타면서
소방서 추산 1천700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경찰은 1층 창고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입니다.

<영상편집: 노영근>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