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김대우기자]

[기사내용]
이런 가운데 바른정당 서울시의원 3명이
추가로 탈당 의사를 밝혔습니다.

이성희, 이복근, 최호정 의원은
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바른정당을 탈당해 자유한국당에
입당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는 지난 달 28일
김진수 부의장과 진두생 원내대표 등
바른정당 소속 서울시의원 5명이
무더기로 탈당을 선언한 지 나흘 만입니다.

<촬영/편집 - 노영근 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