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김대우기자]

[기사내용]
자유한국당 정무위원들이
민병두 국회의원의 정무위원장직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정무위 소속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올해 초 민 의원 보좌진 1명이
금융위원회에 특채된 사실이 밝혀졌다"며,
"정무위원회 피감기관인 금융위원회에
특채를 시켰다는 점에서
직무 관련성이 직접적으로 인정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민병두 정무위원장을 제3자뇌물수수 혐의로
형사고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민병두 의원은
"보좌진 채용과 관련해 일체 관여한 바 없고
채용 부탁을 했다는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습니다.

또 "무고와 명예훼손 등의
강력한 법적 조치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취재 - 김대우, 송재혁 기자,
촬영/편집 - 김웅수, 신승재 기자 (국회팀)>

제보 : snews@tbroad.com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