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강혜진기자]

[기사내용]
오는 15일부터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노후 경유차 등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서울시내 운행이 제한됩니다.

<자료화면>

서울시는 미세먼지 특별법에 따른
저감조치 강화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시
다음날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운행이 제한되며,
위반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이 밖에도 미세먼지가 심한날은
학교와 유치원, 어린이집은
휴원이나 단축 수업을 권고하는 등
서울시는 시내버스와 지하철,
역사의 미세먼지 개선방안을 마련해
추진할 방침입니다.

<편집- 강재훈 기자>

제보 : snews@tbroad.com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