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강혜진기자]

[기사내용]
서울시가 독거어르신 고독사 예방을 위해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스마트 돌봄서비스를
확대합니다.

(자료화면)

서울시는 '독거어르신 안전·건강관리 솔루션’을
올해 2천 2백대 추가지원해
5천 명의 홀몸어르신을
실시간으로 보살핀다는 계획입니다.

사물인터넷은
독거어르신 가정의 온도나 습도 등을
감지하는 환경데이터 수집 센서 기기를 설치해
담당 생활관리사 휴대전화 앱으로
확인하는 겁니다.

서울시는 매년 기기보급을 확대해
2022년까지 1만 2천 500대를
설치,지원할 방침입니다.

(편집- 박우진 기자)

제보 : snews@tbroad.com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