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김진중기자]

[기사내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자가격리자 중
시설보호가 필요한 시설격리자 8명이
10일 서울시 인재개발원 내 생활관에
입소했습니다.

현재 생활관 입소 대상자는
23번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중국인 관광객 7명과
내국인 1명입니다.

서울시는 자가격리자 중 혼자 거동이 불편하거나
보호자가 없는 경우에 있어
시설 격리 지원하기로 하고
인재개발원 생활관 1개동을 활용하기로 했습니다.

시설입소자는
접촉일로부터 14일간 퇴소가 불가하고,
증상 유무를 관리 받게 됩니다.

[영상편집-김한솔 기자]

제보 : snews@tbroad.com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