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서울시와 서울시교육청이 제출한
코로나19 관련 추경 예산안이 서울시의회를 통과했습니다.

먼저 서울시 추경 예산 7천348억 원은
중위소득 100% 이하 117만 가구에게 지원되는 '재난
긴급생활비'와,
임대료를 낮춰주는 건물주 등에게 건물 보수 비용 등을 지원
하는 '착한 임대인 지원사업' 등에 쓰입니다.

또 시교육청의 추경 예산 392억 원은
학생들에게 마스크를 지원하고 학교 방역물품을 구입하는 한편,
긴급 돌봄을 지원하는 데 주로 사용됩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