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인천시에 이어 안산시에서도
붉은색 수도물이 나와 시민들이 불안을 호소하고있습니다.

24일 오후,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의 한 주택단지에서
음용이 어려운 것으로 추정되는 수돗물이 나온 것으로 확인됐
습니다.

상황 파악에 나선 안산시는 즉시 사고대책반을 꾸리고
현장조사에 나섰습니다.

안산시는 현재
문제의 수도물이 나오는 수도관 물을 빼내는 한편
식수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 가구는 약 1900 가구로,
해당 가구로 공급되는 수도관은
폴리에틸렌 재질의 PE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시는 정확한 사고 원인을 분석중이며
피해 가구에 수도요금 감면 혜택을 제공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