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과천시가 본격적인 무더위를 앞두고
지역 내 쉼터에 물안개 분무기를 설치했습니다.
온도를 최대 5도 까지 낮추는 효과가 있다고 하는데요.
현장에 이재호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과천시 별양동에 있는 우물터.

시민들의 만남의 장소이자 쉼터인 이 곳이
하얀 물안개로 뒤덮였습니다.

과천시가 한여름 무더위를 식히기 위해
하늘에서 물안개가 떨어지는
분무기를 설치한 것입니다.

더운 날씨에 흐르는 땀을 닦아내던 시민들은
길을 걷다 맞는 시원한 물안개가 반갑기만 합니다.

[인터뷰] 박경철 (과천시 별양동)
"그 전에는 나무그늘만 있었는데
이렇게 물안개처럼 내리니까
더욱 한결 더 시원해진 것 같습니다.
사람이 많이 지나다니는 길목이고 해서
이용하시는 분들 쉬어가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물안개 분무기는
기온이 일정 온도 이상을 넘으면
자동으로 가동됩니다.

과천시는 물안개가 뿌려지면
주변 온도를 3~5도 정도 낮추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아울러 물안개 분무에는
수돗물만 쓰고 있다며
맞아도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전화녹취] 과천시청 관계자 (음성변조)
"분무가 되면서 몸에 닿자마자 증발해버리기 때문에
젖지 않냐 이러시는데
젖는 것은 걱정 안 하셔도 되고요,
물도 깨끗한 상수도이기 때문에
전혀 걱정 안 하셔도 됩니다."

개선해야할 부분도 눈에 띄었습니다.

특히 물안개가 나오는 곳을
나뭇가지가 막고 있으면
물방울이 돼 떨어지는 구간이 있어
걸어가다가 미끄러질 우려가 있다는 지적입니다.

과천시는 중앙공원 분수대와 놀이터에도
물안개 분무기를 설치해
이달 말 가동을 시작할 계획입니다.

티브로드 뉴스 이재호입니다.

영상취재 : 김동엽

#티브로드abc #뉴스창 #과천리포트
#별양동 #우물터 #안개분무
#기온 #낮추는효과 #중앙공원
#분수대 #놀이터 #이재호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