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송용완기자]


[기사내용]

초등학생 여자아이를 성추행한 남성에게
검찰이 징역 15년을 구형했습니다.

검찰은 18일 대전지법 천안지원에서 열린
47세 A씨에 대한 결심공판에서 이 같이 구형하고
취업제한과 전자발찌부착 명령 등을 요청했습니다.

A씨는 지난 4월 25일 오후 3시쯤 아산의 한 초등학교 앞에서
8살인 피해자를 강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또 자신이 투숙하던 여인숙까지 피해자를 끌고 가
욕설과 함께 강간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씨는 최후진술에서
“처음부터 아이를 해칠 마음은 없었고,
단순한 호기심에 일을 저질렀다”며
“죄송하다”고 말했습니다.


(촬영 : 최성준기자)

(방송일 : 2019년 09월 18일)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