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기사내용]
전주 완산경찰서는
판돈 수천만 원의 도박장을 개설한 혐의로
49살 A씨 등 4명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또 가정주부 58살 B씨 등 17명을
도박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조사 결과 이들은 지난 3일
전주의 한 주택에서 판돈 2천여만 원을 걸고
도박판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