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사업장의 외주화에 대한
지역 실태조사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전주시의회 서난이 의원은
제356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에서,
고용노동부 자료를 인용해
"지난 6년 사이 하청 노동자의
산재 사망 사고가 전체의 85%"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업무상 사고 재해율이
전국 평균 0.43%인데 반해,
전북은 0.51%로 높다"고 덧붙였습니다.

서 의원은 지역 내 외주화에 대한
명확한 실태조사를 통해 위험 요인을
사전에 제거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