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북부경찰서는 북부교육지원청에서 난동을 부리고 장학사를 폭행한 혐의로 43살 A 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습니다.

A 씨는 어제(30일) 오전 12시 40분쯤 북부교육지원청 앞에서 미리 준비한 골프채로 장학사 B 씨의 얼굴을 가격하고 주먹으로 때린뒤 사무실로 올라가 문 손잡이와 의자 등을 파손한 혐의 입니다.

경찰조사에서 A 씨는 자신의 아내와 B 씨가 불륜관계임을 의심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티브로드 부산뉴스 박재한(hani10@tbroad.com) 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