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기장경찰서는
흉기로 택시기사를 위협한 뒤
현금을 빼앗은 혐의로 45살 김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입니다.

김 씨는 오늘(6일) 새벽 2시 20분쯤,
해운대구 반송동에서 택시를 탄 뒤
기장군 철마면 곰내터널 인근을 지날 무렵
갑자기 흉기를 꺼내
택시기사 61살 박모 씨를 위협하고
현금 3만 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티브로드 부산뉴스 박철우(cwpark@tbroad.com) 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