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어제(12일) 오후 부산진구의 한 모텔에 장기투숙 중이던
39살 A 씨가 숨져 있는 것을 모텔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모텔 주인은 A 씨가 며칠째 보이지 않자, 문을 열고 들어
가 확인해보니 침대 위에 숨져 있었다고 경찰에 진술했습니다.

CCTV 영상을 확인한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과 별다른 외
상이 발견되지 않았다며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실시
하기로 했습니다.

티브로드 부산뉴스 박철우(cwpark@tbroad.com) 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