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바른미래당 유승민·박주선 공동대표도
{바른미래당}{유승민·박주선 사퇴...김동철 비대위 체제}
대표직에서 물러났습니다.

유승민 전 대표는 어제(14일)
"국민의 선택을 무겁게 받아들이는 한편
선거패배의 책임을 지고 사퇴한다"고 밝혔습니다.

박주선 대표 역시 오늘(15일)
"바른미래당 역할을 기대한 국민들에게
죄송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사퇴의 뜻을 전했습니다.

이에 따라 바른미래당은
김동철 비상대책위원장 체제로 전환됐습니다.

<취재 - 김대우, 유광재 기자,
촬영/편집 - 김웅수, 신승재 기자 (국회팀)>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