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자유한국당 김성태 당대표 권한대행은
6.13 지방선거 참패에 대해
{김성태 당대표 권한대행, "자유한국당 해체해야"}
다시 한 번 사죄의 뜻을 밝혔습니다.

김 권한대행은 "이번 선거는
국민들이 자유한국당을 탄핵한 선거"라며
"자유한국당 해체를 통해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썩어빠진 집구석은
페인트칠 몇 번 한다고 새 집이 되지 않는다"며,
"다 헐어내고 다시 시작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취재 - 김대우, 유광재 기자,
촬영/편집 - 김웅수, 신승재 기자 (국회팀)>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