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김장섭기자]


[앵커멘트]

6.13지방선거 본투표를 앞두고
세종시장 후보들이 선거 막판 총력전을 펼쳤습니다.
저마다 자신만의 강점을 내세우며
시민들에게 소중한 한표를 부탁했습니다.
보도에 김장섭 기자입니다.


[기사내용]

더불어민주당 이춘희 후보는
선거 막판 조치원을 찾아 유권자들의 표심을 붙잡았습니다.

이 후보는 4년 간 청춘 조치원 프로젝트를 통해
구도심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며 추진 중인 청춘조치원 사업이
완료될 수 있도록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또 개헌을 통해 세종시를 대한민국의 행정수도로 만들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춘희 / 더불어민주당 세종시장 후보
“행정수도 개헌으로 완성시키겠습니다.
청춘 조치원 성공시키도록 하겠습니다.
바로 제가 지금 서있는 이곳이 청춘 조치원의 핵심적인 현장입니다.
조치원 역전 정비사업 성공적으로 완성시켰습니다.”

자유한국당 송아영 후보는 나경원 의원의 지원 유세를 앞세워
막판 지지층 결집에 나섰습니다.

정부세종청사 인근에서 유세차량에 오른 나 의원은
“견제 받지 않는 권력은 절대 좋은 정책을 펼 수 없다”며
“경제와 견제를 위해 자유한국당과 송아영 후보를 지지해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송 후보 역시 애정과 진심을 담아 세종시 현안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송아영 / 자유한국당 세종시장 후보
“진심이 있고 애정이 있으면 아무리 어려움 속에서도 시를 살려낼 수 있고
우리 시가 지금 문제가 닥친 교통 문제, 공실 문제, 교육 문제 의료 문제 내용을 채워갈 수 있습니다.
저 송아영 해내겠습니다. 애정과 진심으로 해내겠습니다.”

바른미래당 허철회 후보도 전기자전거를 이용해
신도시를 중심으로 막판 유세를 이어갔습니다.

허 후보는 세종역 신설과 중앙공원 문제 해결,
어린이 테마파크 같은 세종시민들이 바라고 삶을 바꿀 수 있는
정책을 펼치겠다며 소중한 한표를 부탁했습니다.

아울러 시민들이 보고 듣고 느끼는 것을 함께 공감하며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허철회 / 바른미래당 세종시장 후보
“저는 제 삶은 세종시라고 생각합니다. 그 사명을 깨달았기 때문에
저는 모든 것을 던지고 세종시로 왔습니다. 정말 세종시와 세종시민 분들을 위해
정말 미친 듯이 일하고 싶습니다. 정말 이 진심을 수많은 세종 시민들께서
알아주신다면 저 허철회 이 도시를 위해서 열심히 하겠습니다.”

명실상부한 행정중심도시인

세종시를 한 단계 더 발전시킬 적임자는
이제 시민들의 손에 달렸습니다.

티브로드 뉴스 김장섭입니다.


(촬영 : 최성준기자)

(방송일 : 2018년 06월 12일)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